•  
아마배구●국제배구일반-해외뉴스
그리스 매체 "이재영·다영 합류한 PAOK, 올림피아코스 9연패 막을 것"
온라인 뉴스팀  |  volleyballkorea@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1.10.10  17:26:00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21일 경기 의정부체육관에서 열린 '2017-2018 도드람 프로배구 V-리그' 올스타전 K-스타와 V-스타와의 경기를 앞두고 V-스타 여자부 이재영(왼쪽)과 이다영이 몸을 풀고 있다. 남 © News1 황기선 기자

(서울=뉴스1) 안영준 기자 = 그리스 매체가 PAOK에 입단한 이재영·다영 '쌍둥이 자매'를 올림피아코스의 우승을 저지할 든든한 지원군이라고 표현했다.

그리스 매체 '포스톤 스포츠'는 10일(한국시간) 2021-22 그리스 여자배구리그 A1 에스니키의 새 시즌 판도를 분석하면서 쌍둥이 자매의 합류가 PAOK에 가져올 긍정적 요소를 짚었다.

쌍둥이 자매는 과거 학교 폭력 논란으로 국내 무대서 선수 생활을 이어갈 수 없게 되자 PAOK와 계약을 맺었다.

매체는 PAOK의 새 시즌을 전망하면서 "새롭게 합류한 이재영과 이다영은 수준 높은 실력을 가진 세계 수준의 선수"라며 "이재영·다영 자매가 있기에 올림피아코스의 우승이 예전만큼 당연한 일이 되지는 않을 것"이라고 보도했다.

쌍둥이 자매가 A1 에스니키의 우승 판도를 결정할 만큼 중요한 존재로 평가한 것이다.

A1 에스니키는 지난 2012-13시즌부터 올림피아코스가 8시즌 연속 우승을 차지했다. 막강한 전력을 유지한 올림피아코스는 올 시즌에도 강력한 우승 후보로 꼽히고 있다.

쌍둥이 자매의 새 소속팀 PAOK는 A1 에스니키 통산 최다 우승(23회)을 기록한 명문 클럽이지만, 가장 최근 우승이 2010-11시즌이다. 자존심을 구긴 PAOK는 이재영과 이다영을 영입하면서까지 정상 탈환에 대한 강한 의지를 보이고 있다.

한편, 쌍둥이 자매는 학교 폭력 이슈로 논란의 중심에 선 데 이어 최근 이다영의 가정 폭력 논란까지 더해져 잡음을 일으키고 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관련기사]

대한항공 한상길 ↔ 삼성화재 3R 신인선수 지명권 트레이드 실시.
이재영·이다영 그리스행 임박…FIVB, 이적동의서 29일 직권 승인 예정
198㎝의 장신 레프트 홍동선, 전체 1순위로 현대캐피탈행(종합)
'1순위로 현대캐피탈행' 홍동선 "공격 자신 있어…롤모델은 허수봉"
'정지석 공백' 채워야할 대한항공, 리시브 강점 있는 정한용 선택한 이유
현대캐피탈, 대체 외국인 선수 ’로날드 히메네즈’ 입국.
페퍼저축은행 ‘AI PEPPERS’ 배구단 창단식 30일 광주서 개최.
'10억→1억3천' V리그 최고스타서 그리스로 도망치듯 떠나는 쌍둥이자매
여자배구 신생팀 AI페퍼스 창단…김형실 감독 "패기 넘치는 배구할 것"
여자배구 흥국생명, 11월부터 인천 계양 떠나 삼산체육관 홈으로 쓴다
온라인 뉴스팀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신문사소개  |  찾아오시는길  |  배구 위키리크스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소: 경기도 수원시 영통구 신원로 105-8, C동 307호(신동, 해오름)  |   제호(매체명) :발리볼코리아
발행년월일 : 2014년 5월 2일  |  등록번호: 경기, 아50972   등록일 : 2014년 5월 1일
발행인/편집인 : 김경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경수  |   보도자료 문의: volleyballkorea@daum.net
Copyright © 2013 발리볼코리아.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lcomephoto@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