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마배구●국제배구청소년-올림픽-아시아 경기
'이재영 18득점' 한국 女배구 준결승 진출, 카자흐스탄에 3-0 완승...B조 1위와 격돌.
김경수 기자  |  welcomephoto@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1.09  21:22:10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한국여자배구대표팀 선수들이 환호하는 모습.20120.01.09.(사진출처=FIVB)

【발리볼코리아닷컴=공동취재단】 한국 여자배구 대표팀이 조 1위로 올림픽 예선 준결승에 진출했다.

스테파노 라바리니 감독이 이끄는 한국 여자 대표팀(세계랭킹 공동 8위)은 8일(목) 태국 나콘라차시마 꼬랏찻차이홀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아시아대륙예선 B조 3차전 카자흐스탄(세계랭킹 23위)과 경기에서 세트스코어 3-0(25-20, 25-16, 25-21)으로 완승했다.

3연승을 한 한국여자대표팀은 승점 9점(3승)으로 B조 1위를 확정한 한국은 11일(토) A조 2위와 준결승을 치르며, 카자흐스탄은 B조 2위(2승1패·6점)에 올랐다.

   
 

3세트 내내 활약한 이재영은 양 팀 통틀어 최다인 16점을 기록했고, 강소휘가 11점, 김희진과 김수지가 9점씩 책임지며 공격을 거들었다.

한국은 1세트 카자흐스탄의 높이에 밀려 중반까지 엎치락 뒤치락 접전을 펼쳤다. 카자흐스탄은 1세트 블로킹 횟수 4-1로 우위를 점했다. 라바리니 감독은 16-15 상황에서 복근에 불편한 기색을 나타낸 김연경을 강소휘로 교체했다. 16-16 동점에서 이재영의 스파이크가 비디오 판독 결과 상대 블로커 터치아웃으로 판명되면서 분위기를 가져왔고, 강소휘의 상대 블로커를 활용한 연속 쳐내기와 이재영의 스파이크로 1세트를 마무리했다.

2세트에서도 중반 이후 점수 차가 벌어졌다. 이재영은 10-9 상황에서 맞이한 공격 기회에서 고공 스파이크와 백어택 등을 구사해 13-9 여유를 만들었다. 서브를 주무기로 내세운 한국은 양효진·강소휘·박정아 등의 서브에이스를 보태 달아났고 이재영의 마무리 스파이크로 2세트를 가져왔다.

한국은 3세트 초반 연속 넷터치 범실 등으로 한 때 카자흐스탄에 6-9 추월을 허용했다. 이재영의 대각 스파이크와 김희진의 직선 강타가 되살아나 10-10 균형을 되찾은 후 20-20에 이르기까지 카자흐스탄과 추격과 따돌리기를 반복했다. 김수지가 3연속 서브에이스를 터뜨려 23-20로 달아났고, 이재영의 대각 스파이크와 이다영의 서브에이스로 경기를 끝냈다.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문의: volleyballkorea@hanmail.net

김경수 기자  welcomephoto@hanmail.net
<저작권자 © 발리볼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경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신문사소개  |  찾아오시는길  |  배구 위키리크스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소: 경기도 수원시 영통구 신원로 105-8, C동 307호(신동, 해오름)  |   제호(매체명) :발리볼코리아
발행년월일 : 2014년 5월 2일  |  등록번호: 경기, 아50972   등록일 : 2014년 5월 1일
발행인/편집인 : 김경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경수  |   보도자료 문의: volleyballkorea@daum.net
Copyright © 2013 발리볼코리아.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lcomephoto@naver.com